박은 동판을 만들고 동판에 열을 가하여 금, 은, 청, 적, 홀로그램 등 여러가지 원단(foil, 박지)을 박기계로 인쇄물에 압을 주어 전이하는 인쇄 후가공입니다. 로고, 제목 등 강조하고 싶은 특정 부분에 많이 사용하여 고급스러운 효과를 나타낼 수 있습니다.

박의 종류에는 금박, 은박, 청박, 적박, 녹박, 먹박, 홀로그램박 등이 있으며, 무광과 유광 원단이 있는 박도 있어서 구분해서 작업해야 합니다. 다양한 종류의 색상 원단이 있으나 기본적인 원단 외에는 업체에 따라 보유하고 원단이 다르기 때문에 사전에 확인이 필요합니다.

용지 한장에 몇 개의 인쇄물을 앉히느냐에 따라 동판의 수량이 달라지며, 박의 크기, 수량 원단의 종류에 따라 단가가 달라집니다. 그래서 박 후가공의 견적을 미리 알아보기 위해서는 정확한 사이즈가 필요합니다. 동판을 제작하는 업체와 박을 찍어주는 업체가 다르지만 일반적으로 박 업체에서 동판 제작을 대행해줍니다.

기존 박은 동판을 제작하고, 박 위치를 맞추는 등 예비작업으로 인해 샘플 또는 소량 제작이 어려웠습니다. 몇 년전부터 박과 같은 효과를 주는 디지털 후가공 장비가 개발되면서 1장도 작업이 가능해졌습니다. 충무로, 을지로 일대에 스코딕스라는 장비를 사용하는 업체는 샘플 작업이 가능하다고 생각하면 됩니다.

동판과 은박, 홀로그램박, 무광박